• 화면 확대/축소 안내 보기

    확대축소보기 안내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화면의 확대/축소 기능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화면확대 키보드 ctrl 키를 누른상태로 + 키를 누르시면 확대됩니다.

    화면확대 ctrl+

    화면축소 키보드 ctrl 키를 누른상태로 - 키를 누르시면 축소됩니다.

    화면축소 ctrl-

    확대축소보기 닫기
  • 스크랩하기 메뉴 펼치기

국가별통합정보

폴란드 국가신용도 평가리포트(2013.6)

  • 분류 국가신용도평가리포트
  • 등록자국별조사실(이주은)
  • 등록일2013.06.12
  • 조회수7250
  • 지역유럽·구소련
  • 국가폴란드
□ 폴란드의 2012년 경제성장률은 주요 교역국인 유로존 국가들의 경기침체에 따른 수출 감소 등으로 인해전년 대비 둔화된 2.0%를 기록하였으나, EU 회원국 전체(-0.2%) 수준에 비해 양호함. 경제성장세가 둔화됨에 따라 물가상승률은 전년 수준보다 소폭 하락한 3.7%를 기록하며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함. 지방정부 지출 억제, 부가세 인상 등 재정개혁 추진으로 GDP 대비 재정수지 적자를 2011년 -5.0%에서 2012년 -3.5%로 축소시켰으나 당초 목표치인 -3%에는 미치지 못하며, 재정 건전화와 경기부양을 동시에 추진해야 하는 상황임. DSR이 2010년 이후 지속 하락세를 보이는 등 외채상환부담이 점진적 완화추세인 점은 긍정적임.

□ 2011년 10월 실시된 하원 총선에서 집권 여당인 중도우파 성향의 시민강령당이 승리하여 농민당과 연정을 구성함. 투스크 총리가 추진하는 연금제도 개편 등 재정개혁안을 둘러싸고 정치적 불화가 발생할 가능성이 잠재해 있으나, 확실한 의회 기반을 마련하고 있어 다음 총선이 예정된 2015년 말까지 안정적인 국정운영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됨.

□ 폴란드는 글로벌 금융위기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내수기반, 지속적인 EU기금 유입, IMF와의 신축적신용공여(FCL) 계약 체결 등으로 경제상황에 대한 국제사회의 평가는 긍정적임. EURO 2012 대회 개최에 따른 대규모 인프라 투자로 성장 잠재력이 확충되었으며, 재정개혁 추진에 따른 정부지출 축소로 단기적인 경기 둔화가 있을 수 있으나 중장기적인 국제신인도를 높이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임. 폴란드에 대한 국가신용등급은 2009년 이후 조정되지 않고 상위 투자적격등급의 양호한 수준을 유지함.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목록